부안해경, 실전적이고 고강도 심해 잠수 훈련 실시

- 초기 대응 및 잠수 구조역량 강화 교육
한차수 기자
segyenews7@gmail.com | 2020-05-18 11:00:02
▲ 부안해경 구조대 경찰관들이 해상 재난이나 조난사고 발생 시 신속한 현장 초동조치 능력 향상과 심해 구조능력을 강화하기 위한 고강도 심해 잠수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세계뉴스 한차수 기자] 부안해양경찰서(서장 김동진)는 부안군 왕등도 일원에서 부안해경 구조대 경찰관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해상 재난이나 조난사고 발생 시 신속한 현장 초동조치 능력 향상과 심해 구조능력을 강화하기 위한 고강도 심해 잠수 훈련을 지속적으로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훈련은 해상에서 비상 상황 발생 시 처리 절차 숙달 등 해상 구조능력을 강화하고 유기적인 구조체제를 구축하고 관내 지형·지물 숙지하고자 실시했다.

또한, 선박의 충돌·전복 등의 사고로 선내에서 인명을 구조해야하는 상황이 발생할 경우, 빠른 대처와 수준 높은 잠수 능력을 필요로 하는 차량 해상 추락사고, 선박 전복사고에 대해서도 집중 훈련을 실시했다.


김동진 부안해양경찰서장은 “초기 대응 및 잠수 구조역량 강화 훈련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보다 더 안전한 서남해 바다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