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꿈과 희망을 응원하는 '보듬누리 교복장학금' 전달

구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저소득층 중·고 신입생 100명 교복비 4천만원 지원
조홍식 기자
segyenews7@gmail.com | 2019-01-26 15:01:16
▲  26일 동대문구청 기획상황실에서 열린 보듬누리 교복장학금 전달식에서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오른쪽)이 장학생, 민경원 동대문구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왼쪽)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세계뉴스] 조홍식 기자 =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26일 오전 11시 구청 기획상황실에서 동대문구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이성복) 주최로 교육급여 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중·고 신입생 100명에게 ‘보듬누리 교복장학금’ 4천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된 장학금은 한국마사회 동대문지사가 사회복지협의회에 기탁한 3천만원과 사회복지협의회 기탁금 1천만원으로 마련됐으며, 동대문구에 거주하는 교육급여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중·고 신입생 100명에게 학생당 40만원씩(동복, 하복, 체육복 비용) 지원된다. 생계·의료급여수급자는 보건복지부 교복비 지원대상으로 이번 대상에서 제외됐다.


이성복 구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지역 내 형편이 어려운 중·고등학교 신입생이 교복비 걱정없이 학교 생활을 시작할 수 있도록 응원하는 마음으로 교복장학금을 지원하게 됐다. 앞으로도 지역의 소외된 계층을 돕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26일 동대문구청 기획상황실에서 열린 보듬누리 교복장학금 전달식에서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이 축하인사말을 하고 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지역 내 학생들을 위해 교복장학금을 지원해준 동대문구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학생들이 차별을 느끼지 않고 교육받을 수 있는 환경 조성을 위해 계속해서 지원과 관심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 세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